기사제목 [썬! 이슈]낸시랭의 남자 왕진진, 베일에 싸인 그의 정체가 궁금하다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썬! 이슈]낸시랭의 남자 왕진진, 베일에 싸인 그의 정체가 궁금하다

기사입력. 2017.12.28 10:37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201712271720394082826_20171227172751_02_20171227172927944.jpg▲ 사진 = 낸시랭 SNS
 

팝 아티스트 낸시랭이 깜짝 소식을 전했다. 매번 파격적인 발언과 패션으로 이슈몰이를 하는 그녀가 이번에는 '혼인 신고' 소식을 전해 놀라움을 안겼다.
 
27일 낸시랭은 갑작스럽게 혼인 신고 소식을 전했다. 자신의 SNS를 통해 예비 신랑 왕진진 회장과 혼인 서약서를 든 사진을 게시했다.
 
사진과 함께 그녀는 "함께 할 수 있으므로 행복합니다. 행복은 희생 없이 이루어질 수 없는 것입니다. 우리의 사랑 행복 이 길에 모두가 함께 행복하고 축복된 나날이 계속되기를 진심으로 소원합니다. 축하해주시고 응원해주세요”라고 전했다.
 
일반적으로 결혼식 후 혼인신고를 하는 것이 절차지만 낸시랭은 남들과는 정반대의 절차를 밟아 의아함을 자아내기도 했다.
 
이에 대해 낸시랭은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결혼식부터 하고 혼인신고를 하는 것이 일반적이겠지만 왕진진이 세상에 너무 흉흉한 일들이 많아 혼인신고부터 해두자고 말하더라, 결혼식은 내년에 올릴 예정이다" 라고 전했다.
 
그렇다면 그녀가 결혼식도 올리기 전에 덜컥 혼인 신고부터 하게 만든 남자 '왕진진'은 누굴까
 
낸시랭의 혼인 신고 소식이 전해지자 자연스럽게 왕진진에 대한 관심도 증가했다. 현재 위한컬렉션의 회장으로 재직중이라는 왕진진.
 
하지만 '위한컬렉션'의 블로그에는 "21세기 문화비전을 열어가기 위한 컬렉션'이라는 소개가 있을 뿐 회사에 대한 정확한 정보나 설명은 찾아볼 수 없다.
 
또한 '위한컬렉션'과 관련된 법인 등기는 존재하지 않았으며 '위한'이라는 이름으로 설립된 법인 모두가 왕진진과는 관련이 없는 이름이었다.
 
뿐만 아니라 왕진진을 둘러싼 출처를 알 수 없는 소문만 무성한 상태다. 포털사이트에 왕진진의 본명 전준주를 검색했을 때 뜨는 정보들이 최근 재수사되며 많은 화제를 모은 '장자연 사건'과 연루되는 인물이기 때문.
 
이 역시 어디까지나 추측일 뿐 확실한 사실은 없다. 하지만 낸시랭이 자신의 결혼 소식을 전하며 마지막에 남긴 'PS. 진실만이 오직 승리'라는 의미심장한 문구가 의혹을 왕진진에 대한 의혹을 더욱 증폭시키고 있는 상황이다.
  • 페이스북
  • 트위터
<저작권자ⓒ데일리썬 & dailysun.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top